로그인 | 회원가입 | 뉴스스크랩 | 나의덧글
최종수정 23.06.02 20:37
   
학술문화해외교육세미나/공청회신간소개
뉴스 홈 학술/문화 신간소개 기사목록
 
<신간> 중학생, 기적을 부르는 나이

저자 박미자 / 들녘
기사입력 2023-03-24 오전 10:38:00 | 최종수정 2023-03-24 10:38   

13~15세는 기적을 부르는 나이다! 사람의 뇌는 신생아 때부터 만 3세까지 폭발적으로 성장한다. 0~3세 사이의 교육을 강조하는 육아법이 가장 많은 배경이다. 그리고 약 12세까지는 뇌가 성장보다 안정에 주력한다. 초등학생 아이들이 오히려 중학생보다 얌전하고, 어른들의 말을 잘 들으며, 주변 정리정돈 등을 잘하는 이유도 뇌가 안정되어 있기 때문이다. 그러나 중학교에 입학할 때쯤, 아이의 뇌는 다시 0~3세에 필적할 정도의 급격한 성장기에 들어선다. 그렇기에 아이들의 태도 역시 다시 한번 걷잡을 수 없이 충동적이 되고 감정기복이 심해진다. 하지만 부모들은 10대 초반 아이들의 뇌 성장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한다. 이 시기가 인간에게 ‘제2의 탄생기’이자 ‘제2의 성장기’라는 것도 잘 알지 못한다. 이 책은 13세에서 15세에 이르는 중학생 시기가 정서적인 질서를 완전히 새롭게 쌓아가는 때인 동시에 인지능력과 이성의 힘을 증폭할 수 있는 멋들어진 시기임을 여러 예를 들어 설명한다.


정민영 기자 finarl@naver.com
 
 
 
 
네티즌 의견
전체 0   아이디 작성일
 
 
<신간> 한국 교육의 오늘을 읽다 - 22개의 키워드로 보는 교육계 지형
<게시판> 한국언론인협회 국가지속가능 ESG 확산 그림 공모전 外
신간소개 기사목록 보기
 
 평생교육법 개정안, 국회 통과
 돌봄전담교사 비교과교사 법제화
 교육차관 교체설 솔솔 .. 장상윤..
 기초학력진단, 의회·교육청 갈..
 ‘디지털 교육 전환’ 본격 추진
<교육칼럼> 우리의 교육가치가 ..
<교육광장> 열린 마음을 가르치..
[춘천 한샘고] 바른 인성 갖춘 ..
<교육에 바란다> 찬란한 눈물
<전국은 지금> 청송군 지역아동..
 
회사소개 광고/제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공지사항 구독신청 기사제보 독자투고 관련교육기관
 

[주간교육신문사] 04034  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7길16(서교동) 교평B/D 5층 Tel : (02)3142-3212~4 / Fax : (02)3142-6360  제호: 주간교육신문 등록번호:서울 아02648  등록일:2013년5월16일  간별: 주간     발행인 겸 편집인:이창호    청소년보호책임자:공춘식
총무국, 편집국(신문, 평론) 02-3142-3212 ~4

Copyright(c)2023 주간교육신문사 Corporation, All rights reserved.